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흐릿한 하늘과 습습한 공기 속을 가르며 몇 방울인가 비 떨어지는 오전의 기억을 뒤로 하고 쿵쾅거리는 공사판 위에 파란 하늘과 허이연 구름이 흐른다.

먼지가림막 사이로 흘러나오는 프레임의 아우성이 포악하다.
흥~! 댓글 따위~! 그래도 한번쯤은 써보는게 좋지 아니한가?